11월 1일, 오전 1시 30분경, 디파이 메타의 한 축을 담당했던 CORE의 밈 형태로 나온 $KORE가 먹튀했다.

 

$KORE는 일명 ‘짭CORE’류 코인들 중에 가장 거래량이 많았고(약 하루 100만 달러 수준), 개발진들도 디파이 전략들을 새로 고안하고 거래소 상장 등을 추진하며 한 때 250달러에서 거래된 적이 있을 정도로 인기가 높았다.

 

하지만 11월 1일 오전 1시 26분 경 10억개의 KORE가 임의로 발행되었으며(트랜잭션) 직후 코인을 전량 매도하여 약 899개의 이더리움을 차익으로 챙겨갔다.(트랜잭션)

 

10억개의 코인이 시장에 풀리자 가격은 매도 즉시 폭락했으며, 유니스왑의 KORE풀에는 1일 오전2시 현재, 유동성이 단 1달러도 존재하지 않는다.

 

디파이 코인을 매매하는 트레이더들은 개발자의 일탈 혹은 해킹 등의 사고로 한 순간에 큰 손실을 겪을 수 있음을 반드시 유념해야 한다.

 

놀랍도록 실용적이고 믿을 수 있는 뉴스 코인크레더블

본 기사는 재정 및 투자자문이 아닙니다. 모든 투자의 책임은 투자자에게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