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제의 트랜잭션

오늘 오후 4시경 한 유저가 스웰브 컨트랙트 주소로 약 101만 테더(한화 약 12억원)를 입금하였다.

문제의 트랜잭션

탈중앙화라는 블록체인의 특성상 컨트랙트 주소로 잘못 입금한 토큰은 복구가 매우 힘들어 실질적으로 컨트랙트에 토큰을 보내게 되면 소각하는 행위나 다름이 없다.

최근 디파이 열풍에 힘입어 많은 개인투자자들이 단순 거래소간 트랜잭션이 아니라 개인 지갑에서 외부 주소등으로 송금 하는 일이 잦아지면서 이러한 사고가 많이 발생하고 있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바이낸스의 대표인 장펑짜오는 이에 대하여 중앙화 거래소나 지갑은 이러한 주소들로 송금하지 못하도록 막아야 할 것이다. 라고 이번 사건에 대하여 언급하였다.

스시토큰 컨트랙트 주소로 입금한 토큰들

스시토큰의 컨트랙트 주소에도 꾸준히 개인 투자자들이 오입금을 하고있으며 지금까지 40만개의 테더와 8만 2천개의 스시 등 약 65만달러(약 7억 7천만원) 가량의 토큰이 있다.

한순간 방심하면 누구라도 이러한 사고를 겪을 수 있다.

오송금 사고를 방지하기 위하여 토큰을 보내기 전 반드시 주소를 한번 더 확인하고 극소량의 토큰을 테스트로 보내 입금이 정상적으로 되는 것을 확인하고 토큰을 보내는 것을 권장한다.

놀랍도록 실용적이고 믿을 수 있는 뉴스 코인크레더블

본 기사는 재정 및 투자자문이 아닙니다. 모든 투자의 책임은 투자자에게 있습니다.